「유럽·아프리카 입찰 막힌 中전선업체... 2300억 국내 해저케이블 사업 넘본다」보도 관련 설명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3/25 [14:24]

「유럽·아프리카 입찰 막힌 中전선업체... 2300억 국내 해저케이블 사업 넘본다」보도 관련 설명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3/25 [14:24]

한전이 해저케이블 건설사업에 중국 전선업체를 참여시키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문가들은 대규모 적자가 발생한 한전이 비용감축을 위해 국가 기간시설 사업을 입증되지

않은 중국업체에 맡기려 한다고 지적하고 있다는 일부 언론의 보도 내용에 대해 한전이 입장

을 밝혔다. 

 

완도-제주 #3HVDC 해저케이블 건설사업은 제주지역 안정적 전력공급 및 전남 남부지역 계통

보강을 위해 추진중인 사업이다 .

 

입찰방법, 참가자격 등 입찰방안은 현재 내부검토 단계로중국을 포함한 GPA 미가입국의 참

여는 결정된 바가 없으며, 관련 법령에 따라 계약의 목적과 성질, 경쟁환경, 국가간 상호주의

등을 종합 고려하여 국내 전기소비자들에게 장기적인 이익이 되는 방향으로 이번 달 말까지 입

찰방안을 수립할 예정이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총선/이슈
민중당 안주용 후보, 아동보호전문기관과 정책협약 체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