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민오케스트라 21일 첫 공연 … ‘6월의 왈츠’

나주문예회관 … 빛가람초등 드림오케스트라 협연
문열공 김천일 선생 창의 주간 기념 ‘의향’정신 되새긴다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19/06/20 [19:28]

나주시민오케스트라 21일 첫 공연 … ‘6월의 왈츠’

나주문예회관 … 빛가람초등 드림오케스트라 협연
문열공 김천일 선생 창의 주간 기념 ‘의향’정신 되새긴다

화순투데이 | 입력 : 2019/06/20 [19:28]

전남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시민의 생활문화 활성화를 위해 야심차게 추진한 시민오케스트라 프로젝트첫 공연을 선보인다.

 

▲오케스트라 연습광경     © 화순투데이


시는
21일 오후 7시부터 나주문화예술회관에서 제1회 시민오케스트라 ‘6월의 왈츠공연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시민오케스트라 무대와 시민 앙상블(바이올린, 첼로, 플롯, 클라리넷), 빛가람초등학교 드림오케스트라 협연 등 화합의 하모니를 통해 관객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호남 의병정신의 상징인 문열공 김천일 선생의 창의일(음력516) 주간을 기념해, 선생의 충절과 나주인의 의향 정신을 되새길 수 있는 곡들을 연주한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시민 오케스트라는 어떤 누구도 문화에서 소외되지 않고 일상이 문화가 되는 문화행복도시 나주를 만들어가는 뜻깊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김천일 선생이 의병 정신으로 구국에 앞장섰던 것처럼 단원들도 문화의병이 되어 우리 지역 문화행복에 앞장서주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한편, 나주시 시민오케스트라 프로젝트는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한 ‘2019년 방방곡곡 문화 공감사업생활문화콘텐츠 활성화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추진됐다.

 

시는 지난 2~3월 공개모집을 통해 단원 78명을 선발했으며, 김동규 예술감독의 지휘와 잘하지 말고 즐겁게 하자라는 슬로건 아래, 중급자 과정의 오케스트라 반과 초급자를 위한 앙상블 반을 구성하고 매주 토요일 정기 연습을 통해 아름다운 하모니를 완성해가고 있다.

 

3차례 연주회를 계획한 시민오케스트라는 이날 공연을 시작으로 9월에 열리는 빛가람페스티벌과 11월 나주시민의 날 기념식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화보/이슈
화순군, 태풍 대비 산사태 취약지 특별점검...비상근무 돌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