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과 함께하는 ‘소소한 마을예술축제’ 초대합니다!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4/06/14 [18:02]

주민과 함께하는 ‘소소한 마을예술축제’ 초대합니다!

화순투데이 | 입력 : 2024/06/14 [18:02]

11월까지 13개 동 참여형 가치축제마을현안 공유·소통의 장 기대

 

  © 화순투데이



도심 곳곳마다 대규모 아파트 단지가 들어서면서 이웃 간 대화 단절은 물론 이웃 공동체가 해체되면서 주민 화합과 소통의 장이 절실한 실정이다
.

 

이러한 상황을 타개하고자 광주 동구(청장 임택)가 관내 13개 동별로 주민이 직접 참여해 마을을 변화시키는 참여형 가치축제인 소소한 마을예술축제를 오는 11월까지 개최한다.

 

동구는 기존에 해오던 주민총회를 보다 많은 주민들이 참여하는 축제와 소통의 기회로 발전시키고자 올해 초부터 13개 동 주민자치회를 중심으로 마을예술축제 기획단을 구성했다.

 

전문가 컨설팅을 진행해 각 마을의 고유 자원과 마을 브랜드를 적극 활용한 축제 프로그램을 기획·지원에 나섰다. 그렇게 주민들과 화합 한마당을 펼친 출발 주자가 산수1동이었다.

 

지난 8일 오후 산수문화마당에서 펼쳐진 산수1동 아따마을 주민총회 및 마을예술축제사람, 마을, 기억을 기록하다를 주제로 진행됐다. 가장 눈길을 끈 건 산수초등학교 전교생이 참여한 아따갤러리 전시회’. 고사리손으로 그려낸 흔적이 역력한 작품 200여 점이 마을 주민들에게 특별한 꿈과 추억을 선사했다.

 

  © 화순투데이



어르신들을 위한 바둑대회
, 인생의 노래가 된 사연을 담은 아따마을 인생 노래자랑역시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삶의 굴곡에서 아픔을 달래주던 노래를 부르며 눈시울을 붉힌 참여자도 있었다. 트로트 가수 김용임의 열두줄을 열창한 주순자 씨가 구성진 노랫가락으로 높은 점수를 받아 1등의 영예를 거머쥐었다.

 

특히 산수1동 마을예술축제는 주민자치회를 중심으로 통장단·자율방범대·바르게살기협의회 등 자생단체와 주민들이 뜻을 모아 시너지 효과를 내기도 했다.

 

김승도 주민자치회장은 올해 주민총회와 함께하는 마을예술축제를 산수1동이 가장 먼저 시작하게 돼 뜻깊다면서 주민들과 함께 소통하고 마을의 현안을 공유할 수 있는 마을예술축제가 마지막 동까지 잘 마무리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각 동별 마을예술축제 일정은 8일 산수1동과 12일 학동에 이어 이달 29일 지원1(남초교 강당), 98일 지산1(살레시오여고 강당), 921일 학운동(운림중학교 일원), 928일 충장동(충장 22), 1019일 산수2(율곡초교)과 지원2(남계어린이공원 주차장), 1026일 계림2(계림초교)과 지산2(동산초교), 1031일 계림1(마실길 일원), 112일 서남동(서석초교 일원), 119일 동명동(동명동 제2 공영주차장) 순이다.(일정 및 장소는 동 사정에 따라 변경가능)

 

임택 동구청장은 주민들이 스스로 만드는 소소한 마을예술축제가 마을의 이야기를 공유하고 이웃들과 가까워지는 절호의 기회가 될 것이라면서 “11월까지 함께 소통하고 마을을 상생하고 발전시키는, 사람 향기 물씬 풍기는 마을예술축제에 주민 여러분을 두 팔 벌려 초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커스/정치
수련병원 전공의 7648명 사직 처리…하반기에 7707명 모집 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