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일곱째아 출산’ 소식에 경사났다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4/05/10 [15:41]

나주시, ‘일곱째아 출산’ 소식에 경사났다

화순투데이 | 입력 : 2024/05/10 [15:41]

윤병태 시장, 송월동 거주 박 씨 부부 찾아 축하 인사

지역 농협·업체 후원 물품 제공

 

  © 화순투데이



전라남도 나주시의 한 다둥이 가족에게
7번째 새 생명이 태어나 기쁨을 주고 있다.

 

10일 나주시에 따르면 송월동에 거주하는 박 씨 부부는 지난 326일 일곱째 남아를 출산, 7남매(43)를 둔 다복한 가정이 됐다.

 

작년 5월 빛가람동 서 씨 부부의 여섯째 출산에 이어 원도심 지역에서 일곱째가 태어나면서 지역사회 축하가 이어지고 있다.

 

윤병태 시장은 최근 박 씨 부부 자택을 찾아 꽃다발을 전하며 가족의 건강과 화목을 기원했다.

 

나주시는 이 가정에 출산장려금 1천만원과, 첫만남 이용권 300만원, 다둥이 육아용품 구입비 50만원, 10만원 상당 신생아 용품 등을 지원했다.

 

나주농협, 영산포농협, 나주축협, 남양유업, 팔도, 대한식품, 완도물산 등 지역 농협과 기업에서도 물품교환권, , 한우, 미역, , 분유 등 200만원 상당 축하선물을 전하며 기쁨을 함께 나눴다.

 

일곱째 아이를 출산한 설 씨는 출산장려금, 부모급여 등 출생가정에 대한 경제적 지원이 아이를 양육하는데 실질적으로 큰 도움이 된다앞으로도 다자녀를 키우는 가정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들을 추진해 달라고 주문했다.

 

나주시는 민선 8기 출범 후 셋째아 기준 300만원에서 1000만원 출산 장려금 상향, ‘임신부가사돌봄 서비스 신설 등 저출생 문제 해결을 위한 정책 드라이브에 한층 속도를 내고 있다.

 

이에 힘입어 지난해 도내 5개 시() 중 유일하게 출생아 수가 증가한 지자체로 등극하는 등 고무적인 성과를 거뒀다.

 

여기에 지역에서 일자리를 얻고 전입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한 보증금 없는 임대주택 100호 공급, 산업단지 근로자 무료 통근버스 운행, 1인당(3000명 대상) 연간 15만원의 평생학습 비용을 제공하는 나주배움바우처 등 인구 유입 정책을 폭넓게 펼치고 있다.

 

윤병태 시장은 초저출산 시대에 국가의 미래를 생각할 때 정말 큰일을 해주셨다일곱째아 탄생을 시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라길 바란다고 축하 인사를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커스/정치
화순군-지역 국회의원 예산․정책간담회 추진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