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초격차 스타트업1000+프로젝트 친환경․에너지 분야 창업기업 모집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4/02/08 [12:37]

한전, 초격차 스타트업1000+프로젝트 친환경․에너지 분야 창업기업 모집

화순투데이 | 입력 : 2024/02/08 [12:37]

한전,초격차 스타트업1000+프로젝트 친환경에너지 분야 창업기업 모집

 -친환경에너지 분야 스타트업 30선발하여 기술고도화창업사업화 지원

-선발기업에는 3년간 최대 6억원의 사업화자금 및 5억원의 R&D자금 보조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동철)이 주관하고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오영주)가 공고하

2024년도 초격차 스타트업 1000+프로젝트친환경에너지 분야 창업기업 모집

이 진행중이다.

 

* 초격차 스타트업 1000+프로젝트: 국가 경쟁력 확보에 반드시 요구되는 초격차 10대 분야를 지정, 글로벌 진출이 가능한 기술기반의 스타트업을 선발하여 창업자금과 R&D, 기술고도화 등을 지원

 

정부는 올해 초격차 10대 분야의 스타트업 217개사를 선발하여 민관 합동으로 향후 3

년간 약 2,387억원의 사업화 및 기술개발(R&D) 자금을 지원할 예정이며, 분야별 기

술사업화 주관기관을 통해 원천기술의 확보와 기술개발 고도화를 지원할 예정이다.

 

*초격차 10대 분야: 시스템반도체 바이오헬스 미래 모빌리티 친환경에너지로봇 AI빅데이터 사이버보안네트워크 우주항공해양 차세대원전 양자기술

 

친환경에너지 분야의 경우, 일반공모(16개사)와 민간 및 부처추천(14개사) 등을 통해

업력 10년 이내의 스타트업 30개사를 선발할 예정이며, 정부 창업지원포털(www.k-

startup.go.kr)에서 229() 15시까지 온라인으로 사업 신청이 가능하다.

 

한전은 친환경·에너지 분야의 기술사업화 주관기관으로서 R&D 인프라 및 산학연

네트워크를 활용해 유망 스타트업의 기술고도화와 창업사업화를 지원할 예정이며,

선발된 기업은 정부로부터 3년간 최대 6억원의 사업화자금 및 5억원의 R&D자금을 보

조받을 수 있다.

 

한전은켄텍(KENCEGH)등 협력기관과함께 선발기업에 기술개발 컨설팅, 공동

R&D 및 실증, 글로벌 인허가 획득, 해외시장 진출, 투자유치 등을 지원할 것이며,

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는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도 더욱 활성화할

계획이다.

 

*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기술개발의 과정을 기업 내부에서만 수행하는 폐쇄형 혁신에 대비되는 개념으로, 필요한 기술과 아이디어를 외부에서 조달하는한편 내부 자원을 외부와 공유하며 새로운 제품이나 서비스를 만들어 내는 것

 

앞으로도 한전은 에너지 대전환 시대 에너지생태계의혁신 성장을 견인할핵심 주체

인 유망 스타트업을 적극 발굴하고 글로벌 브랜드 기업으로 도약시키기 위해 전방위

적 지원과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국가의 미래 성장동력을 창출하고 국

민 편익 향상에 기여하고자 한다.

 

 

 

 

 

한전, 전력 고속도로 건설을 위한 대토론회 시행,사장 중심전력망 건설의 고삐를 죄다

 

- 한전 본연의 임무인 전력망 선제적 확충 및 안정적 전력공급 완수를 결의

- 예측기반 설비계획, 조기 건설사업 착수, 과학적 설비운영혁신안 도출

- 지자체 등 이해관계자와 소통강화 등 현장중심의 문제해결로 실행력 제고

 

  © 화순투데이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동철)27() 한전경인건설본부에서 전력망 건설 및

운영을 책임지는 전력계통본부 전 사업소장(56)참석한 가운데 전력 고속도로 건

설 및 안정적 공급을위한혁신 대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작년 12정부에서 발표한 전력계통 혁신대책의 이행력 제고와 함

, 실제 사업추진 과정에서 겪는 애로사항을 토대로,현장에 실질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혁신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다.

 

대토론회에서는 건설, 운영, 송전 분야로 나누어현안과 주요 리스크를분석하고, 현장

의 문제상황에 대한 경험과 해결방안을 공유하였으며,실행 가능한 혁신적 문제해결

방안을 논의했다.

 

원전,재생에너지 등 발전력을 적기에 송전망에 연결하기 위해예측기반으로 설비계

획방식을 전환하고,국가첨단전략산업 등 국가 핵심사업은 정부정책 발표 즉시 전력

공급방안을 수립하여 조기 건설에 착수하며,적기 건설을 위해 단위공정별 사업관리,

핵심사업 이행성과 평가체계 마련전력망 확충 책임성을 강화하고, 경영진 주도

로 현장에서 문제를 직접 해결해 나갈것이다.

 

또한, 대형정전 방지를 위해 예방진단기술과 같은 과학적 설비기술을 전면 도입

하여 고장 예방체계를 강화하는 등 다양한혁신안을도출한다.

 

서철수 전력계통본부장은 전력망 적기 건설과 안정적 전력공급이라는 본연의 임

무를 완벽히 수행하기 위해 주인의식을 가지고 기존에 틀을 깨는 혁신의 노력이 필

하다고 강조했다.

 

한전은 이번 토론회를 토대로 선제적 송전망 건설을 통해 전력사업의주도권을 확보

국가성장에 기여할 것을 결의하였으며, 도출된 혁신안은세부실행계획 마련,

전담조직 구성 등을통해 실행력 확보에도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커스/정치
화순군, 2025년 국․도비 건의사업 발굴 보고회 개최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