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육상트랙 열기 후끈 … 동계전지훈련지 각광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4/01/26 [13:41]

나주시, 육상트랙 열기 후끈 … 동계전지훈련지 각광

화순투데이 | 입력 : 2024/01/26 [13:41]

2월 말까지 육상 종목 스토브리그 전국 28개팀, 300여명 선수단 방문

 

  © 화순투데이



전라남도 나주시가 육상 종목 동계전지훈련지로 각광 받고 있다
.

 

26일 나주시에 따르면 동계전지훈련차 나주를 방문한 전국 육상선수단은 28개 팀, 연인원 8천여 명에 달한다.

 

갑진년 새해 첫날부터 입소를 시작한 선수들은 오는 2월 말까지 팀당 평균 25일간 나주에서 최고의 기량을 갖추기 위한 담금질에 들어갔다.

 

나주시가 전지훈련 성지로 떠오른 배경엔 나주종합스포츠파크 내 종합운동장, 전천후 육상경기장, 다목적체육관, 트레이닝장 등 다양한 체육시설을 갖추고 있기 때문이다.

 

여기에 영산강, 금성산과 같은 천혜 생태관광자원과 겨울철 온화한 기후, 쾌적한 숙박 여건, 선수들의 영양을 보충해줄 맛좋고 정갈한 음식 등도 한몫하고 있다.

 

시는 상권 활성화를 위한 선수단 인센티브 지급을 비롯해 체류 및 훈련 일정에 불편이 없도록 체육·훈련·숙박시설 관리에 만전을 기하는 등 적극적인 스포츠 마케팅에 나서고 있다.

 

앞서 지난해 전국 및 도 단위 스포츠 대회를 25차례 유치해 24000여명의 선수가 참가했으며 지난해 동하계 전지훈련엔 169개팀, 1750여 선수가 방문하는 등 각종 스포츠, 전지훈련 유치로 약 40억원 규모 경제유발효과를 거둔 것으로 분석했다.

 

윤병태 나주시장은 지난 25일 동계전지훈련팀 스토브리그대회 현장을 찾아 선수들의 열정과 구슬땀을 응원했다.

 

윤병태 나주시장은 나주의 육상트랙을 열기로 가득 채워준 선수들의 안전과 선전을 바란다선수들이 흘린 땀만큼 목표한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스토브리그 기간 훈련 시설, 숙박·식당 업소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커스/정치
화순군, 2025년 국․도비 건의사업 발굴 보고회 개최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