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대한민국 좋은정책대회’ 최우수상 수상 ‘쾌거’

동구 역사문화자원의 발굴, 기록화 및 공유사업 성과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1/12/29 [17:46]

동구 ‘대한민국 좋은정책대회’ 최우수상 수상 ‘쾌거’

동구 역사문화자원의 발굴, 기록화 및 공유사업 성과

화순투데이 | 입력 : 2021/12/29 [17:46]

  © 화순투데이


광주 동구
(청장 임택)는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와 MBN이 공동 주최·주관한 대한민국 좋은정책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좋은정책대회는 지방정부의 우수정책을 발굴하고 이를 전국으로 확산시켜 더불어 함께 잘사는 대한민국을 만들어 가고자 마련됐다.

 

전국 102개 기초 지방정부에서 268건의 정책사례를 선보였고 1차 심사를 통해 선정된 20개의 정책 중 동구의 인문자원 기록화사업이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동구는 민선 7기 출범과 함께 인문도시를 지향하며 지역의 다양한 역사문화자원을 발굴하고, 이를 기록화해 주민들과 공유하는 사업을 진행해왔다.

 

구체적으로 인문원형 발굴사업(동구의 인물1·2, 충장로 오래된 가게, 학동의 시간을 걷다 발간) 생애출판사업 행복한 책마을 조성사업 등이 있다.

 

한센병 환자들을 위해 헌신한 최흥종 목사 등 22명의 이야기를 엮은 동구의 인물1’을 지난해 발간한 데 이어 올해 5월에는 전문가가 직접 철저한 고증과 생생한 묘사를 통해 서정희, 조아라 등 근·현대 역사인물들의 생애를 한 권의 책에 담아낸 동구의 인물2’를 발간했다.

 

이 밖에도 충장로 오래된 가게, 학동의 시간을 걷다 등 오랜 세월 명맥을 이어온 노포들의 역사를 기록하고 재개발로 사라진 마을의 이야기를 글과 사진으로 엮은 책자들을 꾸준히 발간해 관내 작은 도서관이나 공공장소에서 주민들이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임택 동구청장은 민선 7기 출범 이후 따뜻한 공동체를 지향하며 다양한 인문도시 사업을 추진해 온 가운데 인문자원 기록화분야에서 그 성과를 인정받아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앞으로도 더욱 꼼꼼하게 동구만의 유·무형의 자산을 발굴, 기록화하는 작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선거정보
[속보] 홍준표, 윤석열 중앙선대위 상임 고문직 수락....‘정권교체 탄력붙나’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