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장로5가 문화와 예술이 있는 ‘사색의 골목’ 조성

광주극장 인근 ‘영화가 흐르는 골목’과 연결 골목재생 시너지 기대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1/12/27 [16:19]

충장로5가 문화와 예술이 있는 ‘사색의 골목’ 조성

광주극장 인근 ‘영화가 흐르는 골목’과 연결 골목재생 시너지 기대

화순투데이 | 입력 : 2021/12/27 [16:19]

▲     ©화순투데이

 

광주 동구(청장 임택)는 지난 24일 주민주도 골목재생 로컬랩 3.0’ 공모사업 사색의 골목조성을 완료하고 성과 공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주민 제안 공모사업으로 올해 3년 차에 접어든 골목재생 로컬랩은 동구만의 특화된 재생 사업으로 도심 재개발과 대규모 재생 사업 과정에 어느 골목이나 주민들이 소외되는 곳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기 위한 골목 단위 재생 사업의 하나다.

 

지난 7월 공모에 선정돼 이번 사업을 주관한 디디에프(대표 정한결)’는 청년 작가로 구성된 대안 문화예술단체로 사색의 골목이라는 주제로 지난 5개월간 사업을 추진해왔다.

 

이번 사업은 충장로5(46번길 8-17 일원) 인근 골목을 중심으로 골목이라는 공간에 사진, 회화, 미디어아트 등 다양한 장르의 젊은 예술가들이 활용할 자유로운 전시 공간을 만들고, 주민들이 생활 속 가까이에서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그야말로 주민과 골목 안에 문화와 예술이 녹아있는 문화 골목의 탄생을 목표로 삼았다.

 

또한 인근 광주극장 옆 영화가 흐르는 골목과 연계해 진행한 이번 사업은 이곳의 문화공간 영화의 집’, 독립서점 소년의 서’, 복합문화공간 산수싸리등과 협업으로 네 가지 개성을 녹인 사색(四色)의 골목을 조성하고 계절에 따라 콘셉트를 달리하는 컬러 가드닝 유연성 있는 작품 교체가 가능한 아트월 24시간 전시 가능한 윈도우 갤러리 등을 설치해 골목 자체를 하나의 전시장으로 꾸몄다.

 

아울러 신진 작가의 작품을 소개하는 골목 전시’, 영화를 소재로 한 인문학적 토론 골목 퍼블릭도 병행했다.

 

이번 사업을 이끌어온 정한결 대표는 작품 활동을 하는 작가로서 전시 기회를 잡지 못해 겪는 어려움이 많았다사색의 골목에 마련된 전시공간을 통해 보다 많은 작가들과 시민이 만나는 기회를 제공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임택 동구청장은 골목재생 사업은 물리적인 변화뿐만 아니라 골목과 이웃의 공동체 회복을 우선으로 한다면서 도시재생에서 자칫 소홀해지기 쉬운 골목과 그곳에 사는 이웃들의 모습을 문화예술로 승화시키고 궁극적으로는 주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골목재생사업을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선거정보
[속보] 홍준표, 윤석열 중앙선대위 상임 고문직 수락....‘정권교체 탄력붙나’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