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7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후보등록 마감....‘서울 13명·부산 6명’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3/19 [22:07]

4·7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후보등록 마감....‘서울 13명·부산 6명’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1/03/19 [22:07]

▲ 4·7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후보등록 마감....‘서울 13명·부산 6명’/사진=연합뉴스 (C) 더뉴스코리아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47일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후보 등록이 19일 마감됐다. 서울시장 보궐선거에는 13명으로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오세훈 국민의힘, 안철수 국민의당, 신지혜 기본소득당, 허경영 국가혁명당, 오태양 미래당, 이수봉 민생당, 배영규 신자유민주연합, 김진아 여성의당, 송명숙 진보당, 정동희 무소속, 이도엽 무소속, 신지예 무소속 후보 등이다.

부산시장 선거에는 6명이 등록했다. 김영춘 민주당, 박형준 국민의힘, 손상우 미래당, 배준현 민생당, 정규재 자유민주당, 노정현 진보당 등이다.

선관위는 공직선거법에 따라 5개 정당(더불어민주당, 국민의힘, 정의당, 국민의당, 열린민주당)에 순차적으로 통일 기호를 부여한다고 밝혔다.

기타 정당은 일차적으로 의석수로, 의석이 없는 경우 정당 명칭의 가나다순으로 기호가 결정된다.


재산신고는 서울시장 후보인 박영선 후보는 56억원대, 오세훈 후보는 59억원대, 안철수 후보는 1551억원대의 재산을 신고했다. 부산시장 후보인 김영춘 후보는 11억원대, 박형준 후보는 44억원대의 재산을 신고했다.


원본 기사 보기:더뉴스코리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영상/연예
화순출신 가수 박진,정 좀 주소 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