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어르신 실종방지 ‘배회감지기’ 보급

실시간 위치·안심존 진입 확인 등 보호자 가족 호응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1/01/07 [14:56]

치매어르신 실종방지 ‘배회감지기’ 보급

실시간 위치·안심존 진입 확인 등 보호자 가족 호응

화순투데이 | 입력 : 2021/01/07 [14:56]

  © 화순투데이


광주 동구
(청장 임택)는 치매 환자와 가족이 걱정 없는 동구를 만들기 위한 다양한 치매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동구치매안심센터 등록 대상자 중 실종위험이 있는 어르신을 대상으로 스마트 배회감지기를 보급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보급한 스마트 배회감지기 15개는 브레인포커스가 후원했다. 배회감지기는 GPS를 통한 위치추적으로 치매어르신이 길을 잃고 배회할 때 배회감지기와 연결된 보호자의 핸드폰 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대상자의 위치를 파악, 실종을 예방할 수 있는 기기이다.

 

또한 간편한 손목시계형으로 제작돼 치매대상자가 쉽게 풀 수 없도록 풀림방지 장치가 돼 있으며 대상자의 실시간 위치 안심존 진입·이탈 확인 대상자 SOS 확인 등 보호자 핸드폰에서 치매환자의 상황을 확인할 수 있어 가족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실제 최근에 길을 잃은 한 치매어르신이 배부 받은 배회감지기를 통해 보호자 핸드폰으로 대상자의 위치가 제공돼 안전하게 가족 품으로 돌아온 사례도 있었다.

 

이외에도 동구에서는 배회인식표 발급, 광주동부경찰서와 협약을 통한 사전 지문등록 등 치매어르신의 실종예방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자세한 문의는 동구치매안심센터 608-3490~4.

 

임택 동구청장은 매년 치매어르신들 실종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배회감지기 보급으로 치매환자와 가족들 걱정을 조금이라도 덜 수 있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치매환자는 물론 모든 주민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영상/연예>
동구,쓰레기가 돈이 되는 자원순환 회수로봇 설치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