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감독의 ‘수당’과 ‘뇌물’사이

김덕만 | 기사입력 2020/12/16 [12:11]

축구감독의 ‘수당’과 ‘뇌물’사이

김덕만 | 입력 : 2020/12/16 [12:11]

▲ 청렴교육자 김덕만 강원경제신문

축구감독의‘수당’과‘뇌물’사이

김덕만박사(정치학)/전 국민권익위원회 대변인·한국교통대 교수

10년이 넘도록 긴 세월을 거치면서 우여곡절 끝에 제정된 부정청탁 및 금품수수 금지법이2016년9월28일 시행된 지 만4년이 지났습니다.수많은 논란 속에 제정된 법이어서인지 재판결과에도 관심이 증폭되고 있습니다.특히 금품 수수에 대한 재판이 이해당사자들의 관심이 많아졌습니다.

이번 호에는 축구감독이 학부모들로부터 정기적으로 받은 수당이 청탁금지법에 위반되지 않는다는 판결이 나와 상세히 소개합니다.

2020년11월 청탁금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광주지방법원의 한 학교 축구부 감독이1심에 이어 항소심에서도 무죄를 선고받았습니다.해당 감독이 받은 돈은 학부모 회비로 지출한 수당인 만큼 동일인으로부터1년에300만 원을 초과하는 금품을 받은 것으로 보기 어렵다는 게 법원의 판단입니다.

광주지법 제3형사부(부장 장용기)는 청탁금지법 위반 혐의로 기소돼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학교 축구부 감독A(43)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검사의 항소를 기각했습니다.

■사건 개요

축구감독A씨는 지난2017년3월3일부터2018년2월2일까지 축구부원 학부모회장B씨로부터 수당·성과급 등 명목으로17차례에 걸쳐877만5000원을 계좌로 송금받아 청탁금지법을 위반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A씨는2012년10월부터2018년2월까지는 전남 한 지역 초등학교 축구부 감독을 역임했습니다. 2018년3월 이후 중학교 축구부 감독을 맡고 있습니다.

계약직 공무원 신분인A씨는 시간 외 수당(9차례),우승 성과급·선수 스카우트 비용(각2차례),일본 교류전 출전 학생들의 물품 구입비 등의 명목으로 돈을 받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재판부의 생각

재판부는“축구부원 학부모들이 매달 회비15만 원(대회 출전 시20만 원)을 회장B씨에게 냈다고 진술한 점,학부모 회의를 통해A씨에 대한 수당(월30만 원)·우승 성과급(회당100만 원)·스카우트 비용(회당50만 원)지급을 결정했다고 한 점, B씨가 입금자 이름으로‘급여·보너스’라고 기재한 점 등으로 미뤄A씨의 주장은 신빙성이 있다”고 판시했습니다.

또“A씨가 받은 돈 중750만 원은 학부모들이 모은 회비에서 받은 수당 등으로,동일인에게 받았다고 볼 수 없다.회비를 내는 학부모가B씨를 포함해13명 이상이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A씨가 청탁금지법8조1항에서 처벌 대상으로 삼고 있는‘동일인으로부터 같은 회계연도 내에300만 원을 초과하는 금품 수수’를 했다고 보기 어렵다는 게 재판부의 판단입니다.

재판부는 학부모들이A씨의 처가로부터 감과 곶감을 구매한 비용(22만7500원)에 대해서도“사적 거래로 인한 채무의 이행으로 제공되는 돈으로A씨가 수수한 금품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1심과2심 판결

앞서1심 법원은“공소사실의 취지를 인정하기 부족하고,달리 이를 인정할 증거가 없다”며A씨에게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1심에서 담당검사는"B씨는 회비가 아닌 개인적으로 돈을 줬다고 진술하고 있고,몇몇 다른 학부모들도 개별적으로A씨에게 돈을 지급한 내역이 확인된다는 이유 등으로 원심 판결에는 사실 오인의 위법이 있다"며 항소했었습니다.

그러나 광주지법은 부정청탁 및 금품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A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검사의 항소를 기각했습니다.

양측의 주장을 보니 청렴교육 전문강사인 저는 솔직히 좀 헷갈립니다.앞으로 학부모회에서 운동선수를 가르치는 감독 학교장 등 교직원에게 주는 금품에 대해 좀 더 명확하게 규정을 만들어놔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이 사건은 지난11월26일2심 재판 결과인데3심인 대법원 판결까지 갈 지는 두고 봐야 할 것 같습니다.


원본 기사 보기:강원경제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영상/연예>
[안철수]이길 수 있는 야권 단일화 해법은? | 반문(反文)이 반문(反問)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