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뿌리 민주주의 실현 ‘주민자치회’가 이끈다

산수1‧동명‧충장‧지산2동 마을자치 플랫폼 구축 순조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11/09 [16:09]

풀뿌리 민주주의 실현 ‘주민자치회’가 이끈다

산수1‧동명‧충장‧지산2동 마을자치 플랫폼 구축 순조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11/09 [16:09]

 

  © 화순투데이


광주 동구
(청장 임택)가 진정한 풀뿌리 민주주의 실현을 위해 각 동 주민자치위원회를 단계적으로 폐지하고 주민자치회를 출범하는 등 속도를 내고 있다.

 

주민자치는 지방정부 권한을 주민들이 제대로 행사할 수 있도록 보장하는 동시에 지역문제를 스스로 찾아 해결방법을 결정하는 지방분권의 실질적인 핵심요소다. 이를 위해 주민들의 다양한 생각과 요구를 하나로 모아 논의하고 집행하는 주민대표기구가 바로 주민자치회.

 

기존 주민자치위원회가 동 행정업무의 자문기구에 그쳤다면 주민자치회는 실질적인 주민대표기구로 권한과 책임을 갖게 된다. 구체적으로 분과위원회를 구성해 주민총회 개최, 마을계획 수립 및 주민참여예산사업 우선순위 결정 등 활동범위가 체계화되고 있다.

 

특히 기존에는 지역유지를 중심으로 하는 공개모집 방식으로 주민자치위원회가 꾸려졌다면, 주민자치회는 조례에 의한 공개모집 또는 추첨과 추천을 병행해 모집하고 의무적으로 사전교육 6시간을 이수해야 한다.

 

앞서 광주시는 2016년부터 독자적인 광주다운 주민자치센터모델을 개발해 주민자치회가 주민자치대표기구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했다. 이를 통해 1999년부터 운영돼 온 주민자치위원회의 틀을 깨고, 성공적인 주민자치회 정착을 위한 지역공동체 네트워크를 형성하는데 힘써왔다.

 

현재 동구 13개 동 가운데 주민자치회가 출범한 곳은 산수1, 동명동, 지산2, 충장동 등 4개동이다. 이중 산수1동은 가장 먼저 광주다운 주민자치센터시범동으로 선정돼 주민자치위원회를 폐지하고 20177월 주민자치회가 출범했다.

 

산수1동 주민자치회는 지난 4년간 30여 명의 위원을 주축으로 주민소통을 위한 빛고을 산수타임스제작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집수리반찬나눔안심벨 설치사업 실시 쾌적한 마을환경 조성을 위한 마을 대청소 및 캠페인 전개 등 마을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했다. 그 결과 201811월 광주광역시·전남도·KBC문화재단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좋은이웃 밝은동네시상식에서 밝은동네 버금상을 수상했다.

 

올해 6월에는 동명동, 지산2, 충장동이 주민자치회를 출범하고 최근 2차례 운영방안 워크숍을 개최했다. 3개동은 성공적인 주민자치회 정착을 위해 워크숍 이후 분과위원회를 구성해 마을자치계획을 수립하는 등 마을자치 플랫폼 구축에 나서고 있다.

 

박헌조 산수1동 주민자치회장은 주민자치회 출범을 전후해 가장 많이 바뀐 점은 위원들의 참여 의지였다면서 그동안 시도하지 않은 것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이 있었지만 다년간 시행착오를 거치다보니 주민들의 관심도 높아졌고 발굴사업들이 좋은 성과를 거둬 동 주민들의 만족도 역시 높아졌다고 설명했다.

 

동구는 시범동 4곳을 제외한 나머지 9개 동에 대해서도 내년부터 순차적으로 주민자치회 전환을 밟아나갈 계획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각 동의 발전을 위해 주민들의 직접 참여로 운영하는 주민자치회에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기 바란다면서 마을계획 수립 등따뜻하고 살기 좋은 마을을 만들기 위한 13개동 주민자치회 구성을 차질 없이 수행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토/포토뉴스
명품 가을 숲길에 취하다 … 전라남도 산림자원연구소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