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2019년 국어책임관 최우수기관’ 선정

외국어 표현자제, 국어진흥조례 제정 등 노력 인정받아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10/07 [15:23]

동구, ‘2019년 국어책임관 최우수기관’ 선정

외국어 표현자제, 국어진흥조례 제정 등 노력 인정받아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10/07 [15:23]

광주 동구(청장 임택)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2019년 국어책임관 업무 우수사례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최우수기관에는 중앙행정기관은 국토교통부, 광역지자체는 대전광역시, 기초지자체는 광주 동구가 선정됐다.

 

국어책임관은 국기기관 및 지방자치단체의 소속 공무원이나 정책 대상이 되는 사람들의 올바른 국어사용을 촉진하고 국어의 발전과 보전을 위한 업무를 총괄하는 직책이다.

 

국어기본법에 근거한 이 제도는 각 기관의 공문서나 대민서류 등에 쓰이는 언어를 보다 정확하고, 알기 쉽게 표현하는 역할 등을 위해 도입됐다.

 

동구는 그간 올바른 국어사용을 위해 보도자료, 주요 보고자료 등의 사전 감수를 통해 어려운 외국어문자 표현 자제 공문서 등에 쉽고 바른 공공언어 사용 국어진흥조례 제정 조례 내용 중 한자어 정비 다문화가족 한국어교육 운영 등 다양한 시책을 추진한 바 있다.

 

임택 동구청장은 한글날을 앞두고 최우수기관에 선정돼 감개가 무량하다면서 앞으로도 인문도시 동구를 표방하는 동구가 올바른 국어사용을 통한 대국민 소통과 국어 보존 및 발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커스
화순군, 신재생에너지 사업 공모 선정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