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세지·봉황 에너지자립마을 확대 조성

2년 연속 산자부 주관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선정 … 국비 18억원 확보
세지, 봉황면 주택·시설 476개소 대상 태양광·태양열 설비 지원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9/27 [14:12]

나주시, 세지·봉황 에너지자립마을 확대 조성

2년 연속 산자부 주관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선정 … 국비 18억원 확보
세지, 봉황면 주택·시설 476개소 대상 태양광·태양열 설비 지원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9/27 [14:12]

▲ 공산면소재지 전경(드론촬영)^^  © 화순투데이


나주시가
2년 연속 신재생에너지 보급 분야 국가공모사업에 선정돼 시민을 위한 에너지복지 실현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

 

전라남도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2021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18억원을 확보했다고 27일 밝혔다.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은일정구역 내 주택·건물·공공시설 등에 2종 이상 신재생에너지원을 에너지 수요에 맞춰 융·복합으로 설치,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총 설치비용의 85%를 국비와 지방비로 지원하고 자부담은 15%에 불과해 적은 금액을 투자하고 지속적인 에너지 절감효과를 볼 수 있어 주민 선호도가 높다.

 

전라남도에 따르면 실제 주택 1가구에 태양광 발전설비(3kW)가 설치됐을 경우 월간 전력사용량이 350kWh가량(55000)이 절감돼 연간 60만원이 넘는 전기요금을 절약할 수 있다.

 

나주시는 2년 연속 공모사업 선정에 따라 세지, 봉황면 관내 총 476가구·시설에 태양광 376개소(1158kW), 태양열 100개소(1020, 세지54·봉황46)를 설치할 예정이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에너지자립마을 조성은 시민 보금자리와 각종 시설의 에너지 비용 절감 뿐만 아니라 화석에너지 대체에 따른 쾌적한 대기환경을 제공하는데 기여하고 있다앞으로도 시민이 체감하는 에너지복지 구현을 통해 대한민국 에너지수도 나주 프로젝트를 충실히 이행 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나주시는 지난해 동일 공모 선정을 통해 공산·반남·왕곡면 관내 330가구를 대상으로 태양광·태양열 설비 설치를 추진해왔으며 현재 약 70%의 사업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커스
코로나19로 소득 감소 저소득층 55만 가구 위기가구 긴급생계비 지원!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