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추석 명절 앞두고 연이은 기부행렬

한돈·후원금·수해물품 등 각계각층서 따뜻한 온기 전해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9/24 [17:35]

화순군, 추석 명절 앞두고 연이은 기부행렬

한돈·후원금·수해물품 등 각계각층서 따뜻한 온기 전해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9/24 [17:35]

한돈·후원금·수해물품 등 각계각층서 따뜻한 온기 전해

 

  © 화순투데이


코로나
19로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는 요즘, 더 어려운 사람을 위한 따뜻한 정성이 화순군에 모이고 있다.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지난 21일부터 4일 연속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후원금과 후원물품이 화순군에 기부되고 있다고 밝혔다.

 

21일에는 대한한돈협회 화순군지부(지부장 대행 박운선)이 돈육 392상자(784kg·3920인분)를 후원했다.

 

22일은 한국농어촌공사 모든 임직원이 월급의 10~30%4개월 동안 모은 성금을 재난 극복을 위해 써달라며 500만 원을 기부했다.

 

23일에는 화순백신산업특구에 있는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 헬스케어연구소(소장 류재상)가 하나노인복지센터에 후원금 100만 원, 24일은 재경화순군향우회(회장 정세장)1000만 원 상당의 이재민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화순군 관계자는 연이은 재난으로 명절이 돌아와도 힘들어할 주민들을 위해 기꺼이 기부해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따뜻한 마음 잘 전해지도록 후원금과 후원물품은 꼭 필요한 곳에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커스
화순군민 광주광역시에 “뿔” 났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