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초 자가격리 322명, 2차 코로나19 검사 모두 음성

4일 자가격리 해제...교육청과 협력해 생활지원비 신청·접수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9/04 [10:38]

화순초 자가격리 322명, 2차 코로나19 검사 모두 음성

4일 자가격리 해제...교육청과 협력해 생활지원비 신청·접수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9/04 [10:38]

▲ 하니움 주차장에 설치된 드라이브스루 현장^^  © 화순투데이


광주에 거주하는 화순초등학교 교사
(광주 282)의 밀접접촉자로 분류된 화순초등학교 학생, 교직원 등 322명이 코로나19 2차 진단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화순군(군수 구충곤)3일 화순초 1·2학년 학생 280, 교직원 등 28(전체 308)의 검체를 채취, 자가격리 해제 직전 진단 검사를 진행했다.

 

군은 자가격리 해제 전 진단 검사 결과, 타 시·군에서 검사한 14명을 포함해 자가격리자 322명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아 412시에 자가격리를 해제한다고 밝혔다.

 

군은 화순교육지원청과 협의해 화순초등학교 관련 자가격리 해제자의 생활지원비 신청 방법 등을 안내하고 신청서를 접수할 계획이다.

 

자가격리 해제자의 생활지원비 지급 금액 등 자세한 사항은 화순군 사회복지과( 061-379-3941)에 문의하면 된다.

 

이에 앞서 군은 선제 대응 차원에서 지난달 24일부터 25일까지 화순초등학교 학생, 교직원, 학원생 등 1166명에 대한 전수 검사를 했다. 전수 검사에서도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었다.

 

화순군보건소 관계자는 “2차 진단 검사에서도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와 한숨을 돌렸지만, 그동안 군민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송구스럽다언제 어디서 감염될지 모르는 심각한 상황이니 항상 마스크를 착용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지침과 개인 위생수칙을 철저하게 실천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화순군은 3일 최대한 신속하게 진단 검사를 마무리하기 위해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에 드라이브 스루를 설치하고 검진팀 60, 지원 인력 20명 등 80명을 투입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커스
[황영석 칼럼] 4.15총선은 관외 사전투표(우편투표)의 부정선거!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