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군 대표 농특산물 "장수사과 홍로"가 본격 출하 시작

홍로 사과가 이번 주부터 본격 수확돼 전국으로 출하

[장수=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기사입력 2020/09/01 [10:30]

장수군 대표 농특산물 "장수사과 홍로"가 본격 출하 시작

홍로 사과가 이번 주부터 본격 수확돼 전국으로 출하

[장수=전북뉴스] 박성숙 기자 | 입력 : 2020/09/01 [10:30]

장수명품 사과 홍로, 본격 출하


[전북뉴스]장수군 대표 농특산물이자 추석선물로 가장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장수사과 홍로가 본격적으로 출하가 시작됐다.

1일 장수군에 따르면 추석사과인 장수 홍로 사과가 이번 주부터 본격 수확돼 전국으로 출하된다.

특히 올 사과는 충분한 일조량과 일교차로 과실이 단단하고 당도가 높아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명품사과로 자리 잡은 장수사과는 해발 500m 이상의 고원지역에 과수원 대부분이 위치해 온량지수 92℃의 사과재배에 천혜의 적지에서 재배된다.

산간고지대로 일교차가 연평균 11℃이상이나 돼 착색과 과당형성이 월등하며 과육이 단단하면서도 연해 씹는 소리가 사각사각하고 감칠맛이 좋다.

고랭지로 과실비대기 온도가 낮아 병충해가 적은 만큼 농약 살포량도 적어 안전성도 뛰어나다.

장수사과는 지난 2017년도 4월 홍콩으로 50톤을 수출하는 등 해외시장 진출에 성공했으며 국내·외 시장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김인주 과장은 “추석 사과로 통하는 홍로가 본격적으로 출하되면서 도시민들에게 명품사과의 맛을 선보이게 됐다”며 “홍로의 많은 구매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전북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커스
비공개로 취지 무색하게 한 동복면 사회단체 공청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