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1층 책정원에 ‘문학자판기’ 설치

민원대기 중 길고 짧은 2천여 편 문장 즐길 수 있어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8/26 [14:47]

동구, 1층 책정원에 ‘문학자판기’ 설치

민원대기 중 길고 짧은 2천여 편 문장 즐길 수 있어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8/26 [14:47]

  © 화순투데이


광주 동구
(청장 임택)는 구청 1층에 위치한 책정원에 짧은 시간 간단히 문학작품을 접할 수 있는 문학자판기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문학자판기는 시, 소설, 수필 등 문학작품 속의 좋은 글이나 문구가 종이 영수증 형태로 출력되는 자판기로 즉석에서 2,000여 편의 문학작품을 무료로 만날 수 있는 새로운 독서 플랫폼이다.

 

런던과 파리 등 유럽 지하철에 첫 선을 보인 이후 국내에도 도입돼 시민들의 높은 호응 속에 점차 설치범위를 넓혀가고 있다.

 

구청에 설치된 문학자판기는 가로 33cm, 세로 25cm, 높이 1m 크기로 바쁜 일상에 양질의 문학작품으로 잠깐의 여유를 제공한다.

 

민원대기 시간이나 잠깐의 짬을 이용해 기기의 버튼을 누르면 수필, 소설 등 다양한 글들이 무작위로 쏟아진다. 윤동주·서정주·이청준·한승원·괴테·톨스토이 등 국내외 유명작가들의 시와 소설, 수필 2,000여 편에서 발췌한 문장들이다.

 

긴 글버튼을 누르면 2,000자 이내의 소설, 수필의 글들이, ‘짧은 글버튼을 누르면 500자 내외의 시, 명언 등의 글귀가 나온다.

 

임택 동구청장은 새로운 방식의 독서플랫폼으로 스마트폰에서 잠시 벗어나 짧은 시간이나마 책과 문학을 접해 볼 수 있기를 바란다면서 인문도시를 지향하는 동구에서 앞으로 독서의 생활화를 위한 다양하고 새로운 방법을 모색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커스
비공개로 취지 무색하게 한 동복면 사회단체 공청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