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방역태세 강화

문화·체육·복지·휴양시설과 노래방 등 고위험시설 운영 전면 중단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8/23 [14:22]

화순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방역태세 강화

문화·체육·복지·휴양시설과 노래방 등 고위험시설 운영 전면 중단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8/23 [14:22]

  © 화순투데이


화순군
(군수 구충곤)21일 늦은 저녁 3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데 대해 긴급 대책 회의를 열고 지역 확산 차단 대책을 마련하고 방역 체계를 강화했다.

 

화순군은 확진자(전남 59·60·64)에 대한 역학조사를 실시해 이동 동선 시설에 대한 긴급 방역소독과 일시 폐쇄 명령, 접촉자에 대한 진단검사와 자가격리 조치 등을 취했다.

 

이와 함께 군은 전라남도의 방역 단계 격상에 따라 22일부터 2주간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했다군은 22일부터 문화·체육·복지·휴양시설 등 운영을 중단하고 방역 소독과 출입 관리를 강화했다.

 

이에 따라 경로당 운영이 전면 중단되고, 요양시설 등의 외부인 면회는 금지된다. 석봉미술관, 천불천탑 사진문화관, 오지호 기념관, 화순예술인촌 등 문화시설도 진행하던 전시회 등을 멈추고 운영이 중단된다.

 

광주 코로나19 확산의 원인이 된 노래연습장을 비롯해 유흥주점, PC, 실내 집단 운동시설 등 고위험시설과 어린이집도 운영할 수 없다. 다만, 어린이집의 경우 휴원하는 동안 긴급보육을 지원한다.

 

실내 50, 실외 100인 이상 모임과 행사도 전면 금지된다. 이는 종교시설 집합에도 해당된다.군은 가능한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될 때 까지는 비대면 예배로 진행해달라고 종교계에 강력히 권고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든 군민이 경제적으로나 정서적으로 어렵고 힘든 시기에 또다시 고통 분담을 요구하는 결정을 내려 송구하다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해 지역 감염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커스
비공개로 취지 무색하게 한 동복면 사회단체 공청회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