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가호호 ‘부부문패’ 선물한 시골마을 이장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7/20 [17:10]

가가호호 ‘부부문패’ 선물한 시골마을 이장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7/20 [17:10]

가가호호 부부문패선물한 시골마을 이장

나주시 세지면 죽두마을 이장 나상원 씨, 92가구에 부부 문패 선물해

  © 화순투데이


나주시 어느 시골마을 이장이 가가호호
(家家戶戶) 문패를 만들어 달아주고 있어 주민들의 칭송이 자자하다.주인공은 올해로 2년 째 세지면 죽두마을 이장을 맡고 있는 나상원 씨다.

 

20일 세지면에 따르면 나 이장은 최근 마을 주민들의 이름을 찾아주고 싶다며 마을 내 92가구에 부부 문패를 직접 제작해 선물했다.

 

나 이장은 같은 마을 주민인데도 오랜 세월 자식의 이름을 따 누구누구 엄마, 아빠로 부르다보니 주민들 서로가 이름을 잊어버린 것 같아 문패를 만들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그저 소소한 이유로 시작했던 일인데 주민들이 새삼 기뻐하고 칭찬해주니 감회가 새롭다똑같이 생긴 문패를 단 우리 이웃들이 서로 더 가깝고 화목하게 지냈으면 한다고 소박한 바람을 드러냈다.

 

김민석 세지면장은 항상 마을 발전과 주민들의 화합을 위해 고민하고 애쓰시는 이장님의 헌신에 감사드린다이장님의 노력으로 마을 공동체 의식이 더 굳건해지는 계기가 된 것 같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커스
통합당, 서울서 40.8% 기록하며 43주만에 민주당 역전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