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29확진자 동선에 촉각 … 나주시, 즉각 방역 대응 총력

확진자 동선 및 추가 접촉자 꼼꼼히 체크, 숙박·식당업소 소독 및 종업원 검체 실시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3/23 [14:53]

용인-29확진자 동선에 촉각 … 나주시, 즉각 방역 대응 총력

확진자 동선 및 추가 접촉자 꼼꼼히 체크, 숙박·식당업소 소독 및 종업원 검체 실시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3/23 [14:53]

▲ 용인-29확진자 동선 관련 나주시 방역 소독  © 화순투데이


전라남도 나주시
(시장 강인규)는 지난 21일 용인시에서 양성 판정을 받은 코로나19 29번째(용인-29) 확진자의 동선 확인에 따라 철저한 방역 소독과 함께 직·간접 접촉자들의 검체 검사를 실시하는 등 즉각적인 대응에 나섰다.

 

23일 시에 따르면 용인-29 확진자(49·)27번째 확진자의 배우자로 지난 11~14일 필리핀 출장을 다녀온 뒤 기침, 인후통 등 증상을 보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17일 나주를 방문한 용인-29확진 동선은 빛가람동 소재 **모밀(13:30~13:55) 한국전력 본사 로비 접견실(14:08~16:12) **호텔(16:40~18:25) **, ***회관(18:30~21:20) **호텔(22:36~)로 확인됐다.

 

다음 날 18일은 **식당(09:30~09:35)**호텔(~10:54)을 거쳐 자가용으로 광주시로 이동했다.

 

시는 역학 분석을 통해 동선이 파악된 22일 오후 확진자가 들렀던 호텔, 한전, 식당 내·외부 방역 소독 작업과 해당 시설 종업원들에 대한 검체 결과를 실시했다.

 

현재까지 검체를 받은 접촉자 전원이 음성으로 확인됐으며 이들은 접촉일로부터 2주간 자가격리 조치된다. 시는 추가 접촉자가 있는지 역학 조사에 주력하고 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확진자 동선 파악 후 즉시 방역 소독작업을 마쳤고 접촉자에 대한 검체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확진자 방문에 따른 불안감 확산과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후속 조치에 만전을 기해가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포커스/사건사고
‘인천대학교’ 신임총장 1위 후보 아닌 3위 후보 선임 논란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