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중단된 노인일자리 활동비 ‘선지급’...총 12억

어르신들 “사업 중단 계속돼 생계 어렵다” 호소...4400여 명에 지급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3/22 [18:00]

화순군, 중단된 노인일자리 활동비 ‘선지급’...총 12억

어르신들 “사업 중단 계속돼 생계 어렵다” 호소...4400여 명에 지급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3/22 [18:00]

  © 화순투데이


화순군
(군수 구충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전면 중단된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자에게 한 달분 활동비를 먼저 지급한다.

 

코로나19로 한 달 넘게 노인일자리 사업이 중단되면서, 생활비와 용돈 벌이를 하지 못하게 된 사업 참여 어르신들이 생계유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를 해소하기 위해 화순군은 7개 공익형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 4400여 명에게 한 달분 활동비 27만 원씩, 12억여 원을 이달 말까지 지급하기로 했다.

 

군은 노인일자리 사업이 재개하면, 선지급한 활동비만큼 월 활동 시간(30시간)을 늘려 정산할 예정이다.

 

공익형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들은 월 30시간 일하고 27만 원을 활동비로 받아 왔지만, 지난 27일부터 사업이 전면 중단됐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사업 재개 시기는 불투명하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생계유지에 어려움을 호소하는 어르신들을 위해 활동비를 먼저 지급하기로 했다앞으로 어르신들이 일자리 활동에 건강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총선/이슈
신정훈후보, 아동학대 대응체계 개선 정책 논의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