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침체된 지역 상권 살리는 ‘도민안심식당’ 운영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하며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3/16 [13:54]

화순군, 침체된 지역 상권 살리는 ‘도민안심식당’ 운영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하며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3/16 [13:54]

 

  © 화순투데이


화순군
(군수 구충곤)이 코로나19 확산과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 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해 나란히 나란히 도민안심식당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외식 기피 현상 심화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지역의 음식점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나란히 나란히 도민안심식당(이하 도민안심식당)’으로 지정·운영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개인 위생수칙과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는 동시에 침체된 지역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복안이다.

 

군은 군민들이 안심하고 외식을 즐길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관내 모범음식점 32곳과 참여를 희망하는 음식점을 대상으로 도민안심식당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미 2곳은 도민안심식당으로 지정, 시범 운영하고 있다.

 

도민안심식당은 음식점 객실 테이블을 한 방향으로 나란히 앉아 식사하도록 좌석을 배치하거나, 공간 구조상 한 방향 식사가 어려울 때는 테이블을 1m 이상 간격을 두고 배치해 접촉을 최소화한다.

 

출입문 등 잘 보이는 곳에 도민안심식당 스티커를 부착하고, 테이블 등에 ---’(코로나19 확산을 멈추기 위해 잠시 테이블비워주세요)라는 안내판을 부착해 고객의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과 도민안심식당 이용을 유도할 방침이다.

 

군민이 안심하고 음식점을 이용할 수 있는 예방 소독 활동도 강화한다.

 

도민안심식당을 주기적으로 방역 소독하고 음식점이 자체적으로 매일 소독하도록 소독 약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모든 음식점 종사자는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업소 입구에 손님이 사용할 수 있는 손 소독제를 상시 비치한다. 음식 덜어 먹기와 반찬 재사용 안 하기 실천 운동도 펼친다.

 

도민안심식당은 코로나19 사태가 안정될 때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지역의 소상공인, 음식점 등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군민들이 개인 위생수칙과 행동 수칙, 사회적 거리두기를 철저히 실천하면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힘을 모아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총선/이슈
민중당 안주용 후보, 아동보호전문기관과 정책협약 체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