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도지사, 아주대병원 현장조사 기간 연장 지시

이재명 경기도지사, “중증외상환자 진료방해 및 진료기록부 조작 등 아주대병원 의혹 명확히 조사하라”…오는 10일까지 현장조사 연장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0/02/08 [14:23]

이재명 경기도지사, 아주대병원 현장조사 기간 연장 지시

이재명 경기도지사, “중증외상환자 진료방해 및 진료기록부 조작 등 아주대병원 의혹 명확히 조사하라”…오는 10일까지 현장조사 연장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0/02/08 [14:23]

▲ 경기도청 전경 (사진제공=경기도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이재명 경기도지사가 현재 진행 중인 아주대병원 현장조사 기간을 연장해 중증외상환자 진료방해 등의 의혹을 명확히 밝히라고 지시했다.

7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중증외상환자 진료방해, 진료거부, 진료기록부 조작 등 최근 아주대병원에 제기된 의혹에 대해 사실관계를 확인하고자 지난 5일부터 조사반을 구성해 현장조사 중이다.

당초 7일 완료 예정이었던 현장조사는 이 지사의 지시에 따라 오는 10일까지로 연장된다.

경기도는 이번 현장조사 연장을 통해 언론에 제기된 의혹에 대해 세밀하게 조사하고 추가 위법 사항이 있는지도 심도 있게 살펴볼 계획이다.

앞서 최근 언론 보도를 통해 ▲아주대병원의 조직적인 외상환자 진료방해로 인한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의 일시폐쇄(바이패스) 발생 및 당시 응급환자 진료 거부 ▲아주대병원 외상전용 수술실 임의사용 의혹 및 진료기록부 조작 등 아주대병원과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를 둘러싼 의혹이 제기된바 있다.

도는 의혹이 사실로 드러날 경우 행정처분 및 형사고발 등 필요한 법적 조치나 대책을 결정할 방침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지역소식/이슈
선사시대 연구 요람, 화순 동아시아고인돌연구센터 건립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