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설 연휴는 호남 역사문화중심지 나주 관광으로

설 당일 일부 제외,황포돛배․빛가람전망대․국립나주박물관 등 정상 운영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20/01/24 [11:50]

올해 설 연휴는 호남 역사문화중심지 나주 관광으로

설 당일 일부 제외,황포돛배․빛가람전망대․국립나주박물관 등 정상 운영

화순투데이 | 입력 : 2020/01/24 [11:50]

 

▲ 영산강 황포돛배~~     ©화순투데이

 

전라남도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이번 설 연휴 귀성객과 관광객의 즐거운 명절 추억 쌓기를 위해 설 당일을 제외한 주요 관광시설을 정상 운영한다.

 

시에 따르면 영산강 황포돛배는 설 당일(25)을 제외한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매시간 정각에 출발한다.

 

영산포 선착장(나주시 등대길 80)에서 한국천연염색박물관까지 왕복 10km 구간을 약 1시간 동안 운항하며 영산강의 풍류를 만끽할 수 있다.

 

빛가람전망대, 국립나주박물관, 나주복암리고분전시관, 한국천연염색박물관도 설 당일을 제외하고 정상 운영한다. 나주학생독립운동관의 경우 25일과 27일에 휴관한다.

 

지난 해 국가지정문화제 보물제2037호로 지정된 금성관을 비롯한 목사내아, 목문화관, 정렬사, 나주영상테마파크는 9시부터 17(영상테마파크) 또는 18시까지 4일 연휴 내내 관광객을 맞이한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명절을 맞아 고향을 방문하는 귀성객과 나주 매력 찾기에 나선 관광객들이 즐거운 추억을 만들어 가실 수 있도록 시설 관리와 친절한 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지역소식/이슈
국회의원 선택,살아 온 과거를 살펴봐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