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공대 설립 총력전‘범나주시민 지원위’출범

2022년 3월 정상개교 위한 지원위 활동 개시 위원장 정찬용 전) 인사수석, 이건철 동신대 교수 선출
3개 분과, 총 119명으로 구성 … 대학 설립 당위성 대정부·국민 홍보 주력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19/12/09 [18:35]

한전공대 설립 총력전‘범나주시민 지원위’출범

2022년 3월 정상개교 위한 지원위 활동 개시 위원장 정찬용 전) 인사수석, 이건철 동신대 교수 선출
3개 분과, 총 119명으로 구성 … 대학 설립 당위성 대정부·국민 홍보 주력

화순투데이 | 입력 : 2019/12/09 [18:35]

 

▲     ©화순투데이

 

세계 수준의 에너지 특화 연구중심대학인 한전공대 설립 지원을 위한 민간 주도의 범나주시민 지원위원회9일 공식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나주시(시장 강인규)9일 나주문화예술회관에서 한전공대 설립 범나주시민 지원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출범식에는 강인규 나주시장, 김선용 시의회의장, 이민준 전남도의회 부의장, 최명수 도의원, 신정훈 균형위 지역정책 및 공약특별위원장,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최성진 전남도 한전공대설립지원단장, 이현빈 한전공대설립단장, 최일 동신대총장, 김형배 고구려대총장, 지원위 임원 및 관계자, 언론인, 시민 등 650여명이 참석했다.

 

지원위는 위원장 2, 부위원장 2명을 포함 위원 59, 고문 20, ··동 지원단 40명 등 총 119명으로 지역 대학교 총장, 교수, 시의원, 연구원, 기업대표, 향우회장, 사회단체, 주민대표, 저명인사 등이 각각 위촉됐다.

 

위원장에는 정찬용 전)청와대 인사수석, 이건철 동신대교수가 부위원장은 문채주 에너지밸리산학융합원장, 여성구 에너지밸리기업개발원장이 각각 선출됐다. 또한 총괄지원 대학설립 지원 클러스터 조성 지원, 3개 분과로 세분화시켜 분과위원장을 임명하는 등 공식 활동에 들어간다.

 

지원위는 한전공대 설립 및 20223월 정상 개교를 목표로 대학설립 필요성, 당위성에 대한 대정부·대국민 홍보 활동을 골자로 한전공대와 연계 대학 간 공동연구 및 협력, 기업 간 상생 발전 방안 마련 등의 활동을 하게 된다.

 

총괄지원분과는 한전공대 설립 당위성 홍보, 정주여건 개선 방안 등을 대학설립 지원분과는 대학설립·운영 관련 법령 재·개정 요청 등 '223월 정상개교를 위한 지원 역할을 맡는다. 이어 클러스터 조성 지원분과는 연구소 및 기업유치, 대형연구시설 중장기 구축계획의 국가정책 반영에 대한 업무를 수행한다.

 

▲ 정찬용 위원장에게 위촉장 전달하는 강인규 시장!!     © 화순투데이

 

이날 출범식은 지원위 임원선출 등 1부 사전회의를 거쳐 지원위 출범 및 추진경과 영상상영, 임원진 위촉장 수여, 한전공대 마스터플랜 보고, 선포식 등 2부 출범행사 순으로 진행됐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지난 1월 한전공대 유치 확정 후 속도감 있는 행정을 추진해왔으나, 학교법인 설립, 법 재·개정 등 많은 절차가 남아있다“20223월 정상개교까지 과정을 슬기롭게 헤쳐 나갈 수 있도록 지원위 위원들의 적극적인 활동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강 시장은 이어 한전공대는 에너지 특화 연구중심대학으로서 연구기관, 기업과 함께 대한민국 에너지산업의 백년대계와 나주의 미래를 밝히는 디딤돌이 될 것이라며 한전공대를 주축으로 나주를 대한민국 에너지수도, 글로벌 에너지신산업 허브 도시로 구현하고 다가온 혁신도시 시즌2를 성공적으로 완성할 수 있도록 12만 시민과 함께 최선을 다해가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정찬용, 이건철 위원장은 한전공대의 성공적 추진은 4차산업 혁명을 대비해 나주는 물론 대한민국의 먹거리와 경제대국을 만드는 것이라며 한전공대 설립 절차 및 정상개교가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위의 역량을 하나로 모아가겠다고 각오를 피력했다.

 

김선용 시의회의장은 한전공대 정상개교까지 시간이 매우 촉박하고, 이전에는 없던 새로운 길을 만드는 것이기에 매우 어려운 일이지만 나주시와 시의회, 지원위, 시민이 함께한다면 여러 난관을 극복해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223월 개교를 목표로 추진 중인 한전공대는 빛가람 혁신도시 부영CC 일원 40부지에 학생 1천 명(대학원 600·학부 400) 규모로 설립 예정이며 연구소 및 클러스터는 인근 농경지 등 80부지에 조성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커스
[단독]윤미향 의원, '정의연 의혹' 검찰 출석…수사 3개월만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