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의회 내년도 전라남도 예산안 심의 마쳐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19/12/07 [19:16]

전남도의회 내년도 전라남도 예산안 심의 마쳐

화순투데이 | 입력 : 2019/12/07 [19:16]

전남도의회 내년도 전라남도 예산안 심의 마쳐

전남도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문행주, 화순1)124일부터 7일까지회의를 열고 2020년도 전라남도 예산안과 2019년도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심의했다.전라남도가 제출한 2020년도 예산안 총규모는 81,588억 원으로 전년도 예산73,691억 원 보다 7,897억 원이 증액편성 되었다.

 

예결위에서는 전라남도가 제출한 예산안에 대해 사업의 타당성, 선심성 여부 등을중점 심사하여 전라남도 랜드마크 조형물 조성’ 9억 원 등 불요불급한 예산 49, 459천만 원을 삭감했다.

 

한편 농작업 편의성 향상을 위한 이동식 다용도 작업대 지원 사업’ 1억 원, 사회취약계층을 위해 고독사 지킴이단 돌봄대상 안부살피기’, ‘신장장애인 혈액 및 복막 투석비 지원’ 19천만 원 등 53, 455천만 원을 증액했다.

 

문행주 위원장은 이번 전라남도 2020년도 예산안 심사가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활력 있는 지역경제를 조성하기 위한 주춧돌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집행부에서는 편성된 예산을 적극적으로 활용하여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낼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를 마친 예산안은 12일 제336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에 상정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총선소식/이슈
손금주 의원, 2020년이 5·18 진실규명의 마지막 기회, 반드시 발포명령자 처벌해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