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공원에서 치유와 힐링을! ‘내장산생태탐방원’개원

생태체험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국민 휴양?휴식 공간으로 활용

강옥선.기자 lokol2@ | 기사입력 2019/12/03 [17:03]

국립공원에서 치유와 힐링을! ‘내장산생태탐방원’개원

생태체험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국민 휴양?휴식 공간으로 활용

강옥선.기자 lokol2@ | 입력 : 2019/12/03 [17:03]

▲ (C) 강옥선.기자 lokol2@

全北|강옥선기자|lokol2@hanmail.net】≪정읍정읍시와 환경부, 국립공원공단의 협업으로 유치한 내장산생태탐방원3년여 사업추진을 통해 올해 완공되어 지난달 29일 개원식을 가졌다.

정읍시 내장호반로 266(쌍암동)에 위치한 내장산생태탐방원은 총사업비 127억 원을 투입해 지상 2층 총면적 4,783로 생활관 19, 강당, 강의실 2, 야외공연장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연간 120만 명이 방문하는 내장산 국립공원 인근에 조성된 생태탐방원은 내장산 산세 등 자연경관과 조화를 이루도록 건물을 디자인했다.

주변에는 내장호와 단풍생태공원, 명상 숲, 조각공원 등 힐링과 여유를 느낄 수 있는 생태체험 인프라가 조성되어 있다.

내장산생태탐방원은 정읍사와 조선왕조실록 보존터인 용굴암, 국가생태 관광지 솔티마을 등 우수한 생태·문화·자원 등을 활용해 자연생태와 환경에 대한 교육과 체험을 하는 생태관광의 거점시설로 활용될 예정이다.

또한, 소방관과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를 대상으로 한 치유프로그램과 정읍지역의 청소년을 위한 자유학년제 진로체험과 인성교육 등의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올해는 12월부터 가족과 동호회 등 소규모 단체를 대상으로 생태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며, 국립공원공단 생태탐방원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할 수 있다.

유진섭 시장은 내장산생태탐방원은 가을철에 집중된 내장산의 탐방 이용형태를 사계절 찾는 생태관광지로 변화·발전시키는 마중물이 될 것이다이를 계기로 국민의 생태복지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전북저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총선소식/이슈
“사랑과 행복 가득한 설 명절 되십시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