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전남대병원 발전상·미래비전 담은 ‘역사홍보존’마련

원내 1층 벽면에 영상 디스플레이 설치 개원 이후 발자취·성과 등 생생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19/07/28 [13:41]

화순전남대병원 발전상·미래비전 담은 ‘역사홍보존’마련

원내 1층 벽면에 영상 디스플레이 설치 개원 이후 발자취·성과 등 생생

화순투데이 | 입력 : 2019/07/28 [13:41]

화순전남대학교병원(원장 정신)이 올해 개원 15주년을 기념해 그간의 발자취와 성과, 미래의 비전 등을 담은 역사홍보존(zone)’을 마련했다.

 

▲     © 화순투데이


화순전남대학교병원 어제, 오늘, 그리고 내일이라는 타이틀로 원내 1층 벽면에 설치된 이 기념공간은 55인치 영상 디스플레이 10개로 구성돼 있다. 높이 1.4m, 총길이 6m에 달한다. 시험가동후 지난 22일 제막행사를 거쳐, 고객들에게 본격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수록된 콘텐츠는 총 720초 분량의 동영상과 8분가량의 사진이미지들이다. 동영상은 스피커를 통해 나레이션을 들을 수 있다. 자료 업데이트가 손쉬워, 향후 더욱 다양한 내용을 담을 계획이다. 자연풍경을 소재로 한 미디어 아트 작품들도 실어, 힐링 공간으로도 활용할 예정이다.

 

수록내용 중 함께한 시간의 기억이라는 주제로 구성된 8분가량의 사진이미지들에는 2004년 개원 이후 현재까지의 주요행사와 성과를 담았다. 광주에 있는 전남대학교병원의 분원으로서, 1993년부터 2003년까지 병원 개원 이전 10여년간의 힘겨운 산고과정도 소개됐다.

 

2004년 개원초부터 암분야로 특화한 선택과 집중전략, 대도시가 아닌 전원도시에 자리잡은 역발상과 치유의 숲, 국립대병원 최초 JCI 국제인증과 재인증으로 공인된 우수한 의료질, 고객만족도 높은 의료서비스, 세계적 수준의 연구역량, 해외의료시장 개척과 글로벌 네트워크 확대 등 혁신적인 행보를 소개했다. 국내에서 유일한 화순백신특구의 핵심거점으로서, 지역활력과 국가적 미래성장동력을 일궈나가는 활약상도 조명됐다.

 

화순전남대학교병원 어제, 오늘, 그리고 내일이라는 주제의 720초 분량의 동영상에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군단위에 자리잡은 상급종합병원으로서, 수도권과 먼 지방병원이라는 약점을 차별화된 장점으로 탈바꿈시키며 글로벌 병원으로 발돋움해나가는 과정을 생생히 수록했다.

 

영상에는 선진의료 주역이 되기 위한 리브랜딩(re-branding)’과 세계 최고의 병원이 되고자 하는 비전도 담았다. 환자별 맞춤치료를 구현하는 정밀의료, 항암면역치료, 암경험자를돕는 포괄치료, 암치료백신 개발연구, 병원 이용 프로세스의 모바일화, 빅데이터 기반의 업무 효율화 등 질높은 첨단의료 시스템을 구축하려는 청사진도 소개했다.

 

정신 원장은 이 역사홍보존에 세계 최고의 병원으로 향하는 발전상과 성과들이 더욱 풍성하게 담겨지길 바란다. 병원의 과거와 현재를 통찰하고, 새로운 미래를 준비해나가는 활력소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화보/이슈
기장군수 안하무인 군의원 질의 내내 버럭버럭 원천봉쇄 난장판 만들어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