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2천톤급 유조선 음주운항 선장 적발

약 11km를 혈중알코올농도 0.184% 상태로 운항

김두일기자 | 기사입력 2019/05/28 [10:52]

여수시, 2천톤급 유조선 음주운항 선장 적발

약 11km를 혈중알코올농도 0.184% 상태로 운항

김두일기자 | 입력 : 2019/05/28 [10:52]

▲ 음주측정을 위해 해당 선박에 계류중인 여수해양경찰 김두일기자



여수앞바다에서 술을 마시고
2천톤급 유조선을 운항한 선장이 해경에 적발됐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27, “어제 오후 1020분경 여수 오동도남동쪽 6.8km 앞 해상에서 석유제품운반선 S (2,163, 승선원 14, 한국선적) 선장 A (59, , 경북포항) 씨를 음주 운항혐의로 적발했다고 밝혔다.

▲ 해경이 음주측정을 실시하고 있다. 김두일기자



여수해경에 따르면, A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화보/이슈
    기장군수 안하무인 군의원 질의 내내 버럭버럭 원천봉쇄 난장판 만들어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