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군산 위기극복 위해 현장에서 해법 모색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군산 방문-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19/05/23 [02:34]

전북 군산 위기극복 위해 현장에서 해법 모색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군산 방문-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19/05/23 [02:34]

▲ 새만금국제공항 및 상용차 관련 사업 예타 면제에 혁혁한 공로 인정대한민국 국가비전회의Ⅱ 전북 개최 지원, 균형발전 상징지역 부상 견인 박광희 기자 sv5@

대통령직속 균형발전위원회(위원장 송재호)522()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인 군산지역을 방문해 산업위기 극복을 위한 해법 모색에 머리를 맞댔다.

전북도에 따르면 이날 현장에는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장, 박덕열 산업부 지역경제진흥과장, 엄진엽 중소벤처기업부 지역기업육성과장,중앙연구기관 및 지원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해 산업위기지역 현장간담회를 열었다.

지역에서는 송하진 도지사, 강임준 군산시장, 자동차·조선 관련 기업인, 군산상공회의소 회장, 한국산업단지공단 전북지역본부장, 지역혁신협의회 관계자 등이 함께했다.

▲ 현장간담회 통해 지역 애로사항 청취 및 산업위기 극복 방안 논의 박광희 기자 sv5@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화보/이슈
    카이스트 수석이 공익신고자가 되면서 생긴 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