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FA, 2022 카타르 월드컵 본선 32개국으로 치뤄

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 기사입력 2019/05/23 [09:17]

FIFA, 2022 카타르 월드컵 본선 32개국으로 치뤄

뉴스포커스 인터넷뉴스팀 | 입력 : 2019/05/23 [09:17]
▲     © 뉴스포커스

 

국제축구연맹(FIFA)이 2022년 카타르에서 열리는 월드컵 본선을 기존대로 32개국 체제로 치르기로 했다.

 

FIFA는 22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FIFA 평의회의 타당성 검사 이후 2022년 카타르월드컵 참가국을 48개국으로 늘리는 방안을 검토했다"며 "모든 이해 관계자들을 고려해 포괄적으로 따져본 결과 현재 상황에서는 48개국 참가가 불가능하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2022년 카타르월드컵 본선은 기존대로 32개국 체제로 치러질 것"이라고 FIFA는 밝혔다.

 

당초 FIFA는 2026년 월드컵부터 본선 출전국을 32개국에서 48개국으로 확대하기로 결정한 상태였다.

 

그런데 지난해 FIFA 의사결정기구인 평의회가 참가국 확대를 4년 앞당길 수 있음을 시사하면서 2022년 카타르월드컵을 48개국 체제로 치르려는 움직임이 시작됐다.

 

이는 잔니 인판티노 FIFA 회장의 주도 아래 올해 초부터 적극적으로 추진됐다.

 

지난 3월 FIFA 평의회는 타당성 검토를 거쳐 2022년 대회를 48개국 체제로 개최하는 것이 실현 가능하다는 판단을 내놨고, FIFA는 오는 6월 총회에서 참가국 조기 확대 여부를 최종적으로 결정할 예정이었다.

 

한편 카타르월드컵 조직위는 성명을 통해 "카타르는 2022년 월드컵의 참가국 확대에 대해 언제나 열려 있었다"면서도 "대회 개막까지 3년 반 정도밖에 남지 않았기 때문에 32개국 체제로 대회를 잘 치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원본 기사 보기:뉴스포커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화보/이슈
기장군수 안하무인 군의원 질의 내내 버럭버럭 원천봉쇄 난장판 만들어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