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혁신도시 완충녹지에 ‘주민 참여 숲’조성

전남도 주관 ‘숲속의 전남’만들기 일환,사업비 5억 원 투입
빛가람동 중흥리버티@ 인근 완충녹지 13,000㎡ 그늘 숲 등 산책코스 조성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19/03/28 [18:10]

나주시, 혁신도시 완충녹지에 ‘주민 참여 숲’조성

전남도 주관 ‘숲속의 전남’만들기 일환,사업비 5억 원 투입
빛가람동 중흥리버티@ 인근 완충녹지 13,000㎡ 그늘 숲 등 산책코스 조성

화순투데이 | 입력 : 2019/03/28 [18:10]

전남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전남도 시책인 숲속의 전남만들기 일환으로 혁신도시 완충녹지에 주민·단체가 직접 가꾸는 참여 숲조성사업을 추진한다.

 

▲ 빛가람동 중흥리버티@옆 완충녹지부지(드론촬영장면)     © 화순투데이


숲속의 전남은 이낙연 현 국무총리가 전남도지사로 재직할 당시, 나무심기 등 녹지 확충을 위해 추진했던 브랜드 시책 중 하나다.

 

28일 시에 따르면, ‘주민단체 참여 숲은 주민과 민간단체가 사업을 직접 제안하고, 숲을 조성·관리해 녹색도시 구현과 도시 정주여건을 개선하는데 있어 도민의 관심과 자발적 참여를 확대하고자 추진하는 사업이다.

 

시는 작년 본 공모사업에 선정을 통해 도비(2.5) 포함 사업비 5억 원을 투입, 나주시임업후계자협회와 빛가람동 중흥리버티아파트 옆 완충녹지부지 13,000그늘 숲등 도심 숲을 조성한다.

 

내달 초 착공예정인 해당 부지에는 단풍·이팝나무 등 큰 나무(교목)를 식재 및 주민을 위한 산책로 조성을 비롯해 생육환경 및 경관연출을 위한 조경 마운딩, 벤치, 파고라 등 휴게시설이 들어선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폭염, 미세먼지 등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도심 속 숲 조성이 매우 중요해지고 있다.”, “이번 숲 조성을 통한 쾌적하고 아름다운 도시 구현과 여가·힐링 공간 제공 등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해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화보/이슈
2019 유아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 참여기관 모집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