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각종 스포츠 동계 훈련지로 인기 … 1,300여명 선수단 유치

육상국가대표 상비군,사이클, 야구, 축구, 펜싱, 검도 등 9개 종목 95개 팀 참가
2월 말까지 전지훈련 및 스토브리그 개최 … 지역경제 활성화에 한 몫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19/01/05 [13:33]

나주시, 각종 스포츠 동계 훈련지로 인기 … 1,300여명 선수단 유치

육상국가대표 상비군,사이클, 야구, 축구, 펜싱, 검도 등 9개 종목 95개 팀 참가
2월 말까지 전지훈련 및 스토브리그 개최 … 지역경제 활성화에 한 몫

화순투데이 | 입력 : 2019/01/05 [13:33]

천혜의 자연환경과 전국 최고의 스포츠 시설 인프라를 갖춘 전남 나주시(시장 강인규)가 각종 스포츠 종목 동계훈련선수단을 유치하며, 도내 전지훈련지 1번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 육상 국가대표상비군 훈련장면     © 화순투데이


4
일 시에 따르면, 13일자 육상국가대표상비군을 비롯해 2월 말까지 배구 10개 팀, 씨름 실업팀, 사격국가대표상비군 및 21개 팀, 검도 중등부 25개 팀, 축구 실업팀, 펜싱 직장운동부 3개 팀, 사이클국가대표상비군 및 5개 팀, 야구 초중등부 8개 팀 등 9개 종목, 95개 팀, 선수인원 총 1,287명의 전지훈련 팀을 유치했다.

 

선수단은 오는 2월 말까지 나주종합스포츠파크와 나주시 소재 전남도 종합사격장, 사이클경기장, 실내체육관 등에서 본격적인 전지훈련과 스토브리그에 돌입한다.

 

나주시는 영산강변을 따라 조성된 자전거도로와 흔치않은 야외 야구장을 비롯해 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 다목적체육관 등이 종합스포츠파크 내 집중되어 있어 선수단 이동이 편리해 매년 전지훈련지로 각광받고 있다.

 

또한 국제대회가 열리는 전남도 종합사격장, 사이클경기장 등 공공체육시설과 선수 합숙소, 웨이트 트레이닝 센터 등 각종 훈련시설이 두루 입지해 있다는 것도 큰 메리트다.

 

여기에 포근한 날씨와 순박한 남도의 인심도 동계훈련선수단 유치에 한 몫 하고 있으며,시는 훈련기간 중 선수단의 불편 사항을 수시로 관리할 계획이다.

 

특히 숙박과 음식, 목욕탕 업소 등의 안전한 먹거리와 위생, 친절한 서비스에 대한 철저한 당부와 종목별 스토브리그 대회 개최지원을 통해 팀 간 경쟁을 통한 최적의 훈련 성과를 도모할 예정이다.

 

시는 이번 동계훈련선수단 유치를 통해 약 12억 원의 경제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 올 연말까지 국비 54천만 원 등 총 18억 원을 투입, 기상여건에 구애받지 않는 육상실내경기장을 건립하는 등 지속적인 시설 인프라 확충에 주력할 계획이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지속적인 동계훈련선수단 유치를 통해 대한민국 에너지수도 나주 위상을 제고하고, 침체된 지역 경기를 살리는 기회로 삼을 것이라며, “선수단이 훈련 기간 불편을 겪지 않도록 위생과 안전, 쾌적한 시설 관리는 물론 시민들의 훈훈한 인심과 배려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화보/이슈
화순 군립석봉미술관, ‘처음 봄(春)’ 전으로 봄맞이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