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삶에 꽃을 피울 골든벨을 울려라!

배움에는 나이가 없다는 것을 보여준 화순군 성인문해학습자들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18/11/14 [11:50]

내 삶에 꽃을 피울 골든벨을 울려라!

배움에는 나이가 없다는 것을 보여준 화순군 성인문해학습자들

화순투데이 | 입력 : 2018/11/14 [11:50]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지난 13일 화순군청 4층 대회의실에서 성인문해학습자, 문해교사, 관계자 및 지역주민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화순군 문해한마당행사를 개최했다.

 

▲     © 화순투데이


문해, 내 삶에 꽃이 핀다.’라는 주제로 문해학습자들이 그 동안 이룬성과를 격려하고 지역 주민들에게 문해교육의 필요성과 중요성을 알리고자 기획되었다.

 

구충곤 군수를 비롯한 관내 기관장들이 참여한 이번 행사는 올 한해문해교육을 위해 힘써준 교사와 시화전에서 우수한 작품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한 문해학습자들의 노고를 치하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였다.

 

이 날의 하이라이트인 문해골든벨 행사에서는 85여명의 문해학습자들이 모두 교복을 입고 골든벨을 울리기 위해 서로를 응원하며 열띤 경쟁을 벌였다.

 

▲     © 화순투데이


최후의
1인은 이양면 용반리 이덕희 할머니로 교복을 입어보는 것이평생소원이었는데 오늘 그 소원도 이루고, 골든벨도 울리게 되어 정말 기쁘다라며 우리 손주에게 부끄럽지 않은 할머니가 된 것 같아 너무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성인문해학습자들로부터 감사패를 받은 구충곤 화순군수는 앞으로 우리 화순의 더 많은 어르신들이 문해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화순군이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하며, “문해의 기쁨을 담은 감사패의 문구처럼 많은 어르신들이 배움의 기쁨을 누렸으면 좋겠다라고 말하였다.

 

현재, 화순군은 읍면 29개 마을에서 한글문해교육을 운영하고 있으며2019년에는 33개의 마을에서 문해교육을 운영할 계획이다.

 

▲     © 화순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화보/이슈
호텔이야,아파트야? 화순 전세형 명품 임대아파트 분양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