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남면,‘협동조합형’저수지 수상태양광 시범사업지역 선정

새로운 수익형 사업으로 20년간 총 17억원의 발전수익 기대

화순투데이 | 기사입력 2018/10/12 [14:14]

화순남면,‘협동조합형’저수지 수상태양광 시범사업지역 선정

새로운 수익형 사업으로 20년간 총 17억원의 발전수익 기대

화순투데이 | 입력 : 2018/10/12 [14:14]

새로운 수익형 사업으로 20년간 총 17억원의 발전수익 창출 기대 

 

 

▲     © 화순투데이


화순군
(구충곤) 남면사무소는 기획재정부와 농어촌공사 등 5개 기관이 추진하는 협동조합형저수지 수상태양광 시범사업 지역으로 선정되었다고 1012일 밝혔다.

 

지역주민이 참여·주도하는 협동조합형저수지 수상태양광사업은 남면주민추진위원회가 주도하여 농어촌공사·한전 등을 수차례 방문하고 타지역 사례를 수집하는 등 적극적으로 공모사업에 참여하여 올해 전국 5시범지역(화순군, 여수시, 춘천시, 거창군, 창녕군) 중 하나로선정되었다.

 

주암댐 주변지역 주민지원사업비로 확보된 6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며,저수지 수상 태양광 설치 규모는 300KW, 발전수익은 연간 8,500만원으로 20년간 총 17억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향후 주암댐 주변지역 주민지원사업비로 500KW까지 확대 설치하고 에너지 저장장치 사업으로 획기적인 수익을 창출할 계획이다.

 

발생된 수익은 사회적협동조합을 통해 남면민 복지를 위해 사용되며, 저소득층 반찬배달사업, 집수리, 이불세탁봉사 등 지역복지사업에 수익금의 40% 이상을 사용할 계획이다.

 

장만식 남면장은 남면주민추진위원회에서 주도한 태양광 발전 사업이 정부의 탈원전정책에 부응하며, 태양광 발전 수익으로 취약계층의 복지 사각지대를 줄여 나갈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포토/화보/이슈
류현진, 퀄리파잉 오퍼 수락…203억원에 다저스에서 1년 더

광고
광고
광고
광고